집에 하도 날벌레가 들끓어어 대책을 찾다가 만든게 바로 방충 스프레이다.

계피를 사다가 직접 침출하여 만드는 방법도 있지만 그렇게 할 경우 흰색 면에 뿌리면 색이 변할 수 있다는 점과 시간이 침출하는 데에만 1~2주 가량이 걸린다는 점이 마음에 걸렸다. 

무엇보다 당장 뿌릴 수 있는 스프레이가 필요했으니까...


왓솝에서 에센셜 오일을 사고, 동네약국에서 정제수와 에탄올을 샀다.

구입한 에센셜 오일은 시트로넬라와 시나몬리프

비율은 정제수:에탄올:시트로넬라EO:시나몬리프EO=100:100:2:1

오일병에서 떨어지는 방울로 20방울 정도가 1ml라고 한다. 

만드는 방법은 비교적 간단해서 비율에 맞춰서 재료를 넣고, 섞어주면 끝이다. 

다 완성된 것은 스프레이에 넣고, 열심히 뿌려주면 된다.

사용하기 전엔 적당히 흔들어 주자. 오일이 분리되어 위쪽에 뜨는 경우가 있기 때문이다.

액상은 조금 부옇지만 흰색에 뿌려도 변색되거나 하지 않는다. 

향은 따뜻하고, 코끝이 살짝 아릿한 느낌이 드는 정도이다. 시나몬 덕분인지 약간 수정과 느낌도 난다.

개인 취향에 따라 싫어하는 사람들이 있을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대부분의 경우 불쾌하다는 느낌을 받진 않을 것 같다. 


효과는? 

만족스럽다. 뿌리고 나면 하루에서 이틀은 확실히 날벌레들이 보이지 않는다. 보이면 다시 뿌리자. 

물론 음식물 쓰레기도 바로바로 치워주고, 집을 깨끗하게 유지하는 게 기본이다. 

모기는 이 스프레이를 직격으로 맞으면... 기절한다. 죽진 않으니 기절한 모기는 알아서 잘 처리하자. 


그리고 이 스프레이는 살균효과도 있다. 침구류에 사용하면 집먼지 진드기를 줄일 수 있다고 한다.

침구류에 이 스프레이를 뿌려놓고, 30분에서 1시간 정도 있다가 잘 털어주는 식으로 하면 꽤 좋은 효과를 볼 수 있다고 한다. 


다만 피부가 민감한 사람이나 아이가 있을 경우는 조심해야 한다. 시트로넬라가 약간 자극적이라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킬 수 있다고 한다.

근데 뭐... 아토피가 있는 내가 써도 괜찮은걸 보면 자극이 아주 강한 것 같진 않다. 

'예전 글들 > 기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방충 스프레이 (2013/07)  (0) 2013.10.20
집에서 간편하게 더치커피 만들기 (2013/07)  (0) 2013.08.03
시어버터 멀티밤 (2013/01)  (0) 2013.02.02
레몬차 (2012/12)  (0) 2012.12.16
요구르트 드레싱 with 블루베리  (0) 2011.10.15



준비물 : 커피 곱게 갈은 걸로 100g , 여과지 6~7장, 커피드리퍼, 물병 여러 


우선 곱게 갈은 커피 100g과 물 1.5리터, 큰 물병을 준비한다. 

물병에 커피와 물을 넣고 한 번 흔들어서 냉장고에 넣고 만 하루 동안 재워두어다.


하루 동안 재워두었던 커피를 꺼내 드립용 여과지를 이용해 천천히 방울방울 걸러내었다. 

용량이 많다보니 여과지가 여러장 필요했다.


이렇게 추출한 커피를 냉장고에 넣어서 하루 정도 재워두었다가 마시면 된다. 


추출된 진한 편이니 기호에 맞게 물과 얼음을 넣어서 시원하게 마신다.
추천하는 비율은 1:3 정도. 

시원한 우유에 타서 라떼(라고 쓰고 커피우유라 읽는다.)를 만들어 마셔도 좋다.

따뜻한 물에 타서 마셔도 나쁘지 않다고 한다. 


요즘은 매일 출근할 때 입구가 큰 물병에 100~200ml 정도씩 싸가지고 나온다. 사무실에 도착하면 병에 얼음과 물을 넣어 오전 내내 시원하게 마시곤 한다.

'예전 글들 > 기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방충 스프레이 (2013/07)  (0) 2013.10.20
집에서 간편하게 더치커피 만들기 (2013/07)  (0) 2013.08.03
시어버터 멀티밤 (2013/01)  (0) 2013.02.02
레몬차 (2012/12)  (0) 2012.12.16
요구르트 드레싱 with 블루베리  (0) 2011.10.15




시어버터를 이용해서 만든 멀티밤이다. 위의 사진은 완성된 이후, 아래 사진은 다 만들어서 용기에 담아놓은 상태다. 

시어버터와 친구에게 얻은 달맞이꽃유를 섞고, 향을 좋게 하기 위해 만다린에센셜오일과 로즈우드에센셜오일도 넣었다. 

결과는 꽤 성공적.

향도 좋고, 보습효과도 매우 좋은 멀티밤이 탄생됐다.

시어버터와 달맞이꽃유의 비율은 약 3:1 정도였다. 

시어버터를 다 녹인 뒤 조금 식히고, 달맞이꽃유를 넣었다. 

그리고 조금 더 식힌 뒤 에센셜오일들을 넣었다.

원래는 온도를 봐가면서 해야하지만... 온도계가 없어서 그냥 조금씩 식힌 뒤에 넣는 방식으로 했다. 담에는 온도계를 마련해서 정확하게 온도를 재어가면서 해야지...

'예전 글들 > 기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방충 스프레이 (2013/07)  (0) 2013.10.20
집에서 간편하게 더치커피 만들기 (2013/07)  (0) 2013.08.03
시어버터 멀티밤 (2013/01)  (0) 2013.02.02
레몬차 (2012/12)  (0) 2012.12.16
요구르트 드레싱 with 블루베리  (0) 2011.10.15